전체서비스

중대본, '용인 66번 환자' 접촉자 확진 '속출'…오늘 0시 이후 13명 확인
중대본, '용인 66번 환자' 접촉자 확진 '속출'…오늘 0시 이후 13명 확인
  • 연합
  • 승인 2020년 05월 08일 1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08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동료 1명·클럽 접촉자 12명…외국인 3명·군인 1명도 포함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현황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

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일일 신규 확진 환자가 12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으나, 정부는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례적으로 이날 0시 이후 신규 확진 환자 발생을 신속히 발표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 모두발언에서 “오늘 0시 기준 신규 확진환자는 12명”이라며 “다만 오늘은 예외적으로 0시 이후 확진환자의 발생상황을 긴급하게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김 총괄조정관은 “어제 용인 지역에서 확인된 29세 확진자의 접촉자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확진환자 본인과 안양의 지인 1인 이외에, 오늘 0시 이후에 추가로 현재까지 13명의 확진자가 확인됐다”며 “이 건 관련해서 현재까지 총 1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13명 가운데는 확진환자의 직장동료 1인과 클럽에서 접촉한 12명의 확진이 확인됐다”며 “이 가운데는 외국인 3명과 군인 1명 등도 포함됐다”고 덧붙였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