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남대 로스쿨 합격률 73.2% '전국 1위'...경북대 56.3% 13위
영남대 로스쿨 합격률 73.2% '전국 1위'...경북대 56.3% 13위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2일 17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3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한 교수진·학생 주도적 학습 지원 결실
영남대 로스쿨 전경
영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이하 ‘로스쿨’)이 제9회 변호사시험 합격률 전국 1위(로스쿨 9기 입학인원 기준)에 올랐다.

지난 4월 24일에 제9회 변호사시험 합격자가 발표된 이후, 지난 8일 법무부가 각 대학별 합격자 분석자료를 공개했다. 그 결과, 영남대 로스쿨이 9기 입학생 71명 중 52명의 합격자를 배출하며 합격률 73.2%로 전국 1위를 기록했다. 경북대는 56.3(128명 입학 72명 합격)%로 전국 13위에 그쳤다.

영남대에 이어 경희대, 연세대, 서울대, 성균관대 로스쿨이 전국 Top5에 올랐다.

영남대는 지난해 제8회 변호사시험에서 서울대에 이어 합격률 전국 2위(8기 입학인원 기준)의 성과를 낸데 이어, 올해 전국 최고 합격률을 기록하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로스쿨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했다.
제9회 변호사시험 대학별 합격률(9기 입학인원 기준)
제9회 변호사시험에서는 전체 응시자 3316명 가운데 1768명이 최종 합격해 응시자 대비 53.3%의 합격률을 보였다.

변시 합격률은 로스쿨의 경쟁력을 가장 단적으로 보여주는 지표다. 법조계와 학계, 수험가에서는 변시 합격률을 산정할 때, 단순 응시인원이 아닌 해당연도 입학인원이나 정원 기준 합격률이 가장 의미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 영남대는 9기 입학생 71명 중 63명이 석사학위를 취득해 변시 합격률과 함께 1위(88.7%)에 올랐다. 이화여대(81.9%)와 고려대(80.3%)가 뒤를 이었다. 1기부터 9기까지 지금까지 전체 로스쿨 입학생을 기준으로 봐도 영남대는 94.1%(입학인원 648명/졸업인원 610명)라는 압도적인 석사학위 취득률을 보여준다.

영남대 로스쿨이 설립 이후 매년 이 같은 성과를 이어오면서 법조인 양성을 위한 교육 체계의 우수성을 자연스럽게 공인받고 있는 것은 교수, 학생, 행정직원의 3박자가 최상의 조화를 이루었기 때문으로 평가받는다.

이동형 영남대 법학전문대학원장은 “대학의 전폭적 지원과 우수한 교수진의 교육·연구, 학생 상호간의 주도적 학습 등이 어우러짐과 동시에 우수한 행정력으로 이를 뒷받침하고 있다. 앞으로도 양질의 법조인 양성을 통해 명문 로스쿨로서의 위상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대학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