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 예갤러리, 김훈 사진작가 ‘긴 호흡을 담다’ 초대전
구미 예갤러리, 김훈 사진작가 ‘긴 호흡을 담다’ 초대전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5일 19시 0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6일 화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일까지 전시
포항에서 사진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김훈 초대전이 오는 6월 1일까지 구미藝(예)갤러리에서 열린다. 김 훈 사진 작가 (사진 구미시제공)

포항에서 40여년간 사진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김훈 초대전이 26일부터 6월 1일까지 구미藝(예)갤러리에서 열린다.

이번 초대전은 김훈 작가의 ‘긴 호흡을 담다’라는 주제로 40여점의 작품들을 전시한다.

전시전에는 적외선 카메라로 촬영한 풍경과 나무의 모습을 모노톤으로 표현해 흑백사진의 음영효과를 통해 마치 회화적 느낌으로 표현한 다양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김훈 작가는 (사)한국사진작가협회 이사, 현대사진영상학회 회원 및 김훈사진학원장으로 포항지역에서 활동 중이며, 2005년 동아국제사진전, 아사히신문 국제사진살롱, 2019 경상북도 문화상 등을 수상한 사진작가이다.

한편, 금오산에 자리한 구미藝(예)갤러리는 2016년 개관해 연중 다양한 전시를 통해 지금까지 22만 여명의 시민들이 찾은 문화예술공간으로, 코로나19 사태이후 지난 12일부터 재개관해 운영하고 있다.

예총구미지회 관계자는 “예갤러리를 찾은 관람객들은 관람시, 반드시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관람객 명부작성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해 줄것”을 당부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