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백두대간수목원, '언택트 관광지 23선' 선정
백두대간수목원, '언택트 관광지 23선' 선정
  • 박문산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5일 20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6일 화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시원·숲길 아름답게 재정비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만병초원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수목원관리원 소속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지난 13일 경북문화관광공사 ‘언택트(비대면) 경북관광지 23선’에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이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언택트 경북관광지 23선’은 경상북도 23개 시·군의 관광지 중, 생활 방역 지침을 준수하면서 자연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선정됐다.

언택트(Untact) 관광은 ‘Contact(접촉)’이라는 단어에 부정을 의미하는 ‘Un’을 접목한 단어로, 비대면·비접촉 관광을 의미한다.
암성원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206ha(약 62만평)의 넓은 면적에 조성돼 있어, 타인과 일정 거리를 유지하며 관람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특징으로, 3145종의 다양한 식물과 식물분류원, 암석원 등 33개 전시원을 통해 계절별로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할 수 있고 다양한 숲길을 거닐며 자연을 느낄 수 있다.

더 나아가 입장 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철저한 방역 및 소독을 통해 쾌적한 관람환경 조성을 위한 노력을 다하고 있다.

김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야외활동이 줄어든 국민들을 위해 전시원과 숲길을 아름답게 재정비하였다”며, “수목원에 조성된 다채로운 정원과 자연을 보며 휴양을 즐기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