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긴급재난지원금 전액 쪽방촌에 기부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긴급재난지원금 전액 쪽방촌에 기부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8일 18시 2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9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규하 대구시 중구청장이 재난지원금 기부 물품 구입 및 행복나눔의집 물품 기탁했다.

류규하 대구시 중구청장은 정부가 지급하는 긴급재난지원금 60만 원 전액을 지역 경기회복과 생활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쪽방촌 생활인을 위해 사용했다.

28일 지역 전통시장인 남문시장을 찾아 최근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후 상인들의 체감 경기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시장 내 상점에서 컵라면 37박스를 샀다.

구입한 컵라면은 생활고가 가중되고, 곧 닥칠 폭염으로 어느 해 보다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쪽방촌 생활인을 돕기 위해 ‘행복나눔의 집’을 찾아 기탁했다.

이후 관계자들과 함께 성내2동에 위치한 쪽방촌을 방문, 쪽방 생활인들의 어려움을 직접 확인하고 고충을 들었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지역 경기회복을 위해 관내에서 소비하고 이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이 더욱 의미 있는 일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류 청장은 지난달 9일 급여의 50%인 성금 400만 원과 직원들이 모은 성금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저소득층 주민들을 위해 관내 복지시설에 기탁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