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시, 낙동강체육공원 야외 물놀이장 개장 잠정 연기
구미시, 낙동강체육공원 야외 물놀이장 개장 잠정 연기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3일 16시 2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3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 낙동강 체육공원(캠핑장 옆) 야외 물놀이장.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이달 20일부터 개장 예정이었던 낙동강 체육공원(캠핑장 옆) 야외 물놀이장 개장을 잠정 연기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경기침체와 위축된 시민들의 마음을 풀어주고 다가오는 방학기간 동안 실내에만 있을 아이들에게 야외 물놀이장을 제공해 답답함을 달래 줄 돌파구로 오는 20일부터 8월 23일까지 구미 낙동강 야외 물놀이장을 개장할 계획이었으나,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추세에 따라 물놀이장 개장 잠정 연기를 결정했다.

특히 서울 및 수도권지역과 대전지역을 거쳐 코로나19가 전국으로 확산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서울과 수도권 지역을 포함한 전국 대부분 지자체는 야외 물놀이장의 운영을 취소·연기하거나 보류하고 있는 실정이다.

전천수 건설수변과장은 “감염병 예방과 시민의 안전을 위한 조치이며 물놀이장 개장을 앞두고 기대와 걱정을 해주신 많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많은 양해를 당부하면서, 경상북도 인근 시·군 물놀이장과 개장 여부를 동조하고 코로나19 지역확산 추이 및 상황변화를 종합적으로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