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임이자, 통합당 인국공 공정채용 TF 위원에 임명
임이자, 통합당 인국공 공정채용 TF 위원에 임명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7일 20시 0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8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임이자 의원(경북 상주·문경시)은 6일 국회 본관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실에서 인국공 공정 채용 TF 위원으로 임명됐다.
미래통합당 임이자 의원(경북 상주·문경시)은 “이번 인국공(인천국제공항공사) 사태를 통해 표출된 청년들의 분노는 청년들이 얼마나 힘겹고 고달픈 삶을 살아가고 있는지, 그리고 공정하고 정의로운 세상을 얼마나 갈구하고 있는지를 보여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임 의원은 6일 국회 본관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실에서 인국공 공정 채용 TF 위원으로 임명됐다.

이날 임명수여식 이후 진행된 제1차 전체회의에서는 인국공 사태 현황보고 이후 자유토론으로 향후 운영방향, 범위, 활동계획 및 일정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인국공 사태는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비정규직 보안검색요원 1,902명을 정규직으로 직접고용 하겠다는 발표 이후 발생한 공정채용에 대한 논란이다.

임이자 의원은 “또 다른 인국공 사태 방지를 위해 <인국공 공정채용 TF 위원>으로써 활발한 활동을 하겠다”며, “청년들의 노력이 외면받지 않는 공정한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인국공 공정채용 TF는 임이자 국회의원을 비롯해 하태경·김형동·이영·허은아·황보승희 국회의원, 김재섭·백경훈 위원으로 구성됐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