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일대 야구부 출정식…U-리그 선전 다짐
경일대 야구부 출정식…U-리그 선전 다짐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7일 21시 1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8일 수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일대 야구부가 7일 출정식을 갖고 창단 첫 출전 대회인 ‘2020 KUSF 대학야구 U-리그’에서 선전을 다짐했다.출정식에서 정현태 총장이 선수단과 함께 ‘덕분에’ 챌린지를 하고 있다.경일대.
경일대(총장 정현태) 야구부가 7일 출정식을 갖고 창단 첫 출전 대회인 ‘2020 KUSF 대학야구 U-리그’에서의 선전을 다짐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정현태 총장을 비롯해 본부 보직교수들과 허규옥 감독, 권영호 코치, 선수단, 학부모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선수들을 격려했다.

정현태 총장은 야구부 선수 모두에게 일일이 승리를 기원하는 머플러를 목에 걸어주었으며, 주장 최민규 선수는 선수단 모두의 사인이 담긴 야구 배트를 선물했다.

경일대 야구부는 지난해 8월 27일 축구부 재창단과 함께 창단했다. 신임 감독은 대구 삼성라이온즈 창단 멤버이자 프로야구 올스타전 MVP 출신 허규옥 씨를 선임하고 선수 선발과 팀 정비를 마치고 ‘2020 대학야구 U-리그’에 첫 출전하고 있다.

정현태 총장은 격려사를 통해 “전원 신입생으로 구성된 막내 팀이지만 패기와 열정으로 훈련과 경기에 임해주길 바라며, 선수이자 학생으로서 성적이나 결과 못지않게 과정도 중요하게 여기는 원 팀의 모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