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노사민정협의회 "코로나발 경제위기·고용불안 함께 풀자"
김천시노사민정협의회 "코로나발 경제위기·고용불안 함께 풀자"
  • 김부신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8일 16시 3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9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선언문 채택
김천시노사민정협의회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경제위기 극복과 고용안정을 위한 공동선언문’을 채택한 김충섭 시장(왼쪽 여섯번째) 등 노사민정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김천시 제공.
김천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난 7일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경제위기 극복과 고용안정을 위한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김충섭 김천시장, 정갑성 한국노총 김천지부 의장, 김정호 김천상공회의소 회장, 이승관 고용노동부 구미지청장, 장영호 경북경영자총협회 부회장 등 노사민정 위원들은 “침체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경영계는 사업 정상화에 최선을 다하고, 노동계는 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희망 일터가 확산될 수 있도록 경제회생에 적극 동참하기를 다짐하며 노사민정이 상생과 협력의 자세로 사회적 책임을 다 하겠다”고 선언했다.

김 시장은 “노사 간 화합이 다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시에서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용 유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집중해 행정적, 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 상생과 협력을 통해 김천 경제가 다시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다같이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김부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부신 기자
김부신 기자 kbs@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