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문화재단 출범…"문화예술로 만드는 새바람 행복경북"
경북문화재단 출범…"문화예술로 만드는 새바람 행복경북"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11일 23시 1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1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의문화, 혁신문화, 명품문화, 문화경북 등 4대과제 발표
문화예술진흥의 전문적·안정적 추진 기대
10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경북문화재단 출범식을 개최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문화재단이 지난 10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출범식을 열고 공식적인 첫 출발을 알렸다.

이날 행사는 지난 1월부터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한 경북문화재단의 힘찬 출발을 알리는 자리로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임종식 도교육감, 고우현 도의회 의장, 시장·군수, 언론사 대표, 전국 광역문화재단 대표, 지역 문화예술 유관 기관단체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세로토닌 드럼클럽 연주, 뮤지컬 ‘월명’ 하이라이트 공연을 시작으로 비전영상 상영, 경북문화재단 고문 및 홍보대사 위촉장 수여, 주요 내빈 등이 참여하는 출범식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경북문화재단 고문으로 이배용 한국의 서원 통합보존관리단 이사장, 이시형 세로토닌 문화원장,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이 위촉됐고, 70만 팔로워를 가진 유튜버 지현꿍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날 출범식에서 경북문화재단은 도내 문화예술인들의 안정적 창작활동 지원과 도민의 문화복지 실현을 위해 ‘문화예술로 만드는 새바람 행복 경북’이라는 비전 아래 △일자리 만드는 창의문화, △남녀노소가 함께하는 혁신문화, △세계를 감동시키는 명품문화, △도민이 행복한 문화경북이라는 4대 과제를 발표했다.

이희범 경북문화재단 대표이사는 "경북의 우수한 문화유산과 역사를 바탕으로 경북을 넘어 ‘문화강국’, ‘K-컬쳐’를 견인해 세계를 감동시키는 문화를 재창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사장인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북문화재단 출범으로 도민들의 문화예술향유 기회를 확대시키는 한편 지역특성을 반영한 문화예술정책을 개발하고 사업화하는데 경북문화재단이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경북문화재단은 타 광역문화재단과 차별화된 전략으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문화예술의 고장 경북의 자존감을 지키고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토대가 돼 달라"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