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 화북면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봉사활동
영천 화북면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봉사활동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1일 12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1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영천시 화북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및 부녀회 회원들이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봉사활동을 펼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천시 화북면 제공
영천시 화북면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안사열·김금필회장) 회원들은 지난 31일 홀로 계신 어르신 가구에 주거환경을 개선해 주는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새마을회원들은 주거환경 개선이 절실히 필요한 자천리에 혼자 사는 어르신을 방문해 누수공사, 도배 등 집을 수리해주며 남은 삶을 쾌적한 환경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왔다.

회원들은 “앞으로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집을 수리하지 못한 채 지내는 이웃들의 집을 수리해 쾌적하고 행복한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봉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기열 화북면장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이번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에 참여해 주신 모든 새마을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관내 어려운 이웃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나눔을 실천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