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군위농협, 냉해 피해 농가 예취기 보호장구 전달
군위농협, 냉해 피해 농가 예취기 보호장구 전달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3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4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군위농협은 냉해 피해 대상 500여 농가에 예취기 보호장구를 지원했다.

군위농협(조합장 최형준)은 지난봄에 냉해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냉해 피해 농가지원품’ 전달식을 3일 가졌다.

이번 지원 내용은 군위농협 본·지점(군위·소보·부계·산성·고로) 500여 명의 피해농가 조합원에게 1700여만 원을 들여 준비했다.

지원 품목은 예취기 보호장구로 500여 농가에 전달됐다.

최형준 군위농협 조합장.

최형준 조합장은 “우리 군위지역에 해마다 자연재해가 늘어나고 있어 큰 걱정이라면서 부족하지만, 이번 지원품을 통해서 조금이라도 피해농가에 위로가 되고 희망을 잃지 않기를 바라”며 “군위농협을 통해 농작물 재해보험에 가입해 자연재해 피해에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군위 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