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점촌로타리클럽, 코로나19 예방 덴탈 마스크 1만장 문경시에 기탁
점촌로타리클럽, 코로나19 예방 덴탈 마스크 1만장 문경시에 기탁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7일 20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점촌로타리클럽이 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440만 원 상당의 덴탈 마스크 1만장을 문경시에 기탁하고 있다. 문경시 제공
점촌로타리클럽(회장 장영우)은 지난 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덴탈 마스크 1만장(440만 원 상당)을 문경시에 기탁했다.

1971년 창립된 점촌로타리클럽은 함께 사는 사회를 조성해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지역주민을 위한 봉사활동 및 이웃돕기 성금 전달 등의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장영우 회장은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마스크를 잘 쓰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현물기탁이 문경시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선제적 대응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항상 적극적인 봉사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계신 점촌로타리클럽 회장 및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개인위생 관리 및 다중이용시설 방역 활동 등을 통한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탁된 덴탈 마스크 1만장은 문경시 장기요양기관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