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소방서, 추석 명절 연휴 특별경계근무 돌입
영주소방서, 추석 명절 연휴 특별경계근무 돌입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8일 14시 0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소방서.
영주소방서(서장 황태연)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화재 등 각종 안전사고의 예방과 신속한 초기대응을 위해 29일 오후 6시부터 10월 5일 오전 9시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화재예방활동을 강화해 대형화재 등 각종 재난 사고 발생 없는 안전한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중점 추진사항은 소방관서장 중심 현장대응 및 상황관리로 대응체계 강화, 소방력 100% 긴급대응출동태세 유지, 전통시장 등 화재 취약대상에 대한 야간순찰 강화, 귀성객 및 성묘객 등 불특정 다중 이용장소 소방력 전진배치 및 상시 출동 태세 유지, 자연재난 대비 대응태세 확립 및 생활민원 소방활동 적극 지원 등이다.

박훈석 영주소방서 현장대응단장은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재난 및 화재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통해 귀성객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