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동국대 경주캠퍼스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현판식
동국대 경주캠퍼스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현판식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0일 1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가 19일 교내 백주년기념관에서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현판식을 하고 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제공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지난 19일 교내 백주년기념관에서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현판식을 가졌다.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올해 5월 교육부의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 ‘4차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에 스마트안전보건분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혁신선도대학으로 선정됐다.

이날 현판식에는 이영경 총장을 비롯한 정책위원들과 LINC+ 참여 기업 대표인 장철 ㈜아이엠지 대표, 백기동 ㈜프로맥스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영경 총장은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본 사업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스마트 안전보건 신산업분야 역량을 갖춘 SMARTiUM 인재를 양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2년간 총 20억 원을 지원받아 안전공학전공, 컴퓨터공학전공, 간호학과가 융합된 재난대응서비스 전공을 신설하고 스마트안전보건 신산업분야의 개발과 지역사회 현장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해 사회재난 대응 스마트안전보건(SMARTiUM) 미래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