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상]포항시립영암도서관, 노인복지특성화 문화공간으로 '새단장'
[영상]포항시립영암도서관, 노인복지특성화 문화공간으로 '새단장'
  • 김용국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2일 21시 2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2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립영암도서관이 6개월간의 전면 리모델링을 마치고 ‘노인복지 특성화 도서관’으로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22일 포항시 남구 대도동 영암시립도서관 일원에서 ‘영암도서관 리모델링 재개관식’이 개최됐습니다.

이번 재개관식에는 황인찬 영암장학문화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한국선 경북일보 사장,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한 시·도의원과 지역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습니다.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사전 소독 실시와 발열 확인, 마스크 착용 확인, 거리 유지하기 등을 지키며 안전하게 진행됐습니다.

올해로 개관 33주년을 맞은 시립 영암도서관은 내진 성능과 노후시설 개선을 위해 총 18억 원의 시·도·국비가 투입돼 리모델링됐습니다.

이강덕/ 포항시장
이 도서관 재개관을 계기로 해서 우리 도시가 조금 더 정신적으로 풍요롭고 훌륭한 문화가 형성되는 훌륭한 도시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황인찬/영암장학문화재단 이사장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든다”라는 명언이 기억이 납니다. 책을 대하기가 좋은 계절 책을 읽기가 좋은 가을 날씨에 더 많은 포항시민들이 새로 단장된 이 도서관을 이용하셔서 포항시민의 문화적인 수준 그리고 지적인 삶의 수준을 더 높이는 돼 역할과 중심이 되기를 진심으로 (그 역할을) 영암도서관이 할 것이라 생각됩니다.

도서관 1층은 유아자료실을 확장해 부모와 어린이들이 넓은 공간에서 자유롭고 편안하게 독서할 수 있는 공간이 조성됐고, 종합자료실에는 특성화 코너를 설치, 고령화·노인복지 관련 도서 및 어르신을 위한 큰 글자 책이 마련돼습니다.

2층은 독서와 휴식을 함께할 수 있는 독서문화공간을 위해 북카페 및 다목적홀(공연장)이 조성됐습니다. 앞으로 북콘서트와 시민영화관람 및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영암도서관은 지난 1987년 고 황대봉 대아가족 명예회장이 지역 청소년들에게 보다 나은 학습공간을 제공하고 지역인재 육성 및 지역 문화 창달을 위해 사비를 들여 350석 규모로 건립, 포항시에 기증됐습니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