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코로나19 확진자 9명 추가…"의심 증상, 즉시 검사 받아야"
의성군, 코로나19 확진자 9명 추가…"의심 증상, 즉시 검사 받아야"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0일 15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0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주수 의성군수가 19일 군청 회의실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에 대하여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의성군 제공
의성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9명이 추가됐다.

20일 의성군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9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이로써 16일부터 현재까지 총 24명의 신규확진자가 발생했다.

군은 온천과 설 명절 모임 등과 관련해 총 586명의 검사를 마쳤으며, 이 중 온천 관련은 117명을 검사해 4명이, 설 명절 모임 등과 관련된 접촉자는 총 469명을 검사해 20명이 양성으로 확진됐다. 또한, 이날 69명을 추가로 검체 채취해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으며, 앞으로 접촉자 등에 대한 검사를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의성군은 정부의 코로나19 예방접종계획에 맞춰 지난 1월 15일 시행추진단을 구성했으며, 관내 의사회·약사회·소방·경찰 등으로 구성된 지역협의체의 간담회도 실시했다.

이를 통해 의성체육관에 백신 예방접종센터를 마련해 시설과 동선에 대한 점검을 마쳤으며, 대기-접종-관찰의 신속한 흐름을 위한 사전준비도 완료했다.

김주수 의성군수가 19일 군청 회의실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에 대하여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의성군 제공
의성군은 2월 말 이후부터 대상자별 우선순위에 따라 차례로 접종을 시행, 올해 11월까지 전체 군민 70%가 접종해 집단면역을 형성한다는 계획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우려가 크시겠지만, 마스크 착용, 거리 두기, 손 씻기 같은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면 지난해 2월의 사례처럼 이번 고비도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며 “평소보다 더 긴장을 유지해 일상생활에 임하고, 조금이라도 의심증상이 있으면 의성군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군위 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