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상공회의소, 제24대 회장에 이상걸 ㈜월성종합개발회장 선출
경주상공회의소, 제24대 회장에 이상걸 ㈜월성종합개발회장 선출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1년 02월 25일 20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2월 26일 금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상공회의소 이상걸 회장
경주상공회의소 제24대 회장에 ㈜월성종합개발 이상걸 회장(사진)이 선출됐다.

경주상공회의소는 25일 경주라한호텔에서 ‘2021년 제1차 임시의원총회’를 개최하고, 만장일치 합의 추대로 이상걸 회장을 제24대 경주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선출했다.

신임 이상걸 회장은 앞으로 3년간 경주상공회의소를 이끌어가게 된다.

또 부회장으로는 한국수력원자력㈜ 공영택 기획본부장, ㈜풍산 주수석 부사장, ㈜중원 이종화 대표이사, ㈜한호산업 강동한 대표이사, 현대강업㈜ 이상춘 대표이사 등 5명을 선임했다. 감사에는 금강종합물류㈜ 이채곤 대표이사, 영진상사 김성장 대표 등 2명을 선임했다.

경주상의 제24대 이상걸 회장은 취임 인사말을 통해 “저에게 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겨주신 상공의원님들과 상공인들, 그리고 전임 최순호 회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60여 년의 역사를 간직한 경주상의의 위상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이 신임 회장은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로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맡은 바 소임을 다하시는 기업인들께도 존경의 말씀을 드리며, 경주상공회의소 회장으로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혼신을 다하고 회원사의 권익과 화합을 통해 지역경제가 성장할 수 있는 내실 있는 기반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가 고향인 이상걸 신임 회장은 안강에서 선리치골프클럽을 운영하고, 북경주 관광단지 조성을 추진중인 지역기업인으로, 경주상공회의소 제22대 상임의원, 제23대 부회장을 역임했으며, 지역의 기관·단체 및 사회공헌사업에도 많은 활동을 하는 중견 기업인이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