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인근 지역간 도로망 확충으로 두마리 토끼 잡는다
예천군, 인근 지역간 도로망 확충으로 두마리 토끼 잡는다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04일 18시 19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05일 금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청.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인구 증가에 따른 도로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인근 지역 간 연결 도로망 구축으로 ‘지역 균형 발전’과 ‘군민 삶의 질 향상’이라는 두 마리 토끼 잡기에 나섰다.

경북도에서 도청 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도로망 확충 사업으로 총사업비 480억 원을 들여 2019년부터 추진해온 국도 28호선~도청신도시(지보 어신리~호명 금능리 L=4.6㎞) 진입 도로 개설공사를 올해 준공해 통행 편의를 제공한다.

국도 34호선 용궁~개포간 선형개량 사업에 54억 원을 들여 올해 준공·개통 예정이며 국도 28호선 예천~지보간 도로 건설 사업은 지난해 용역이 완료돼 연차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지역 오랜 숙원이었던 철도 위험 건널목 개선사업 2개 지구(용궁 읍부리, 보문면 독양리)를 확정 추진하고 안전한 교통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사업비 23억 원으로 지역 현안사업 외 7지구를 연내 완료할 예정이다.

김학동 군수는 “도로망 확충으로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 환경을 제공해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군민들 교통 불편이 최소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도청 신도시와 원도심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