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교수, 동료 여교수 성폭행 혐의 피소 '파문'
영남대 교수, 동료 여교수 성폭행 혐의 피소 '파문'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1년 04월 05일 17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4월 06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경찰서.

영남대 소속 여교수가 함께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한 동료 교수를 강간 혐의로 경찰에 고소한 사실에 뒤늦게 알려지면서 지역사회에 파문이 일고 있다.

5일 경산경찰서에 따르면 영남대 공과대학 소속 A(여)교수는 지난 2월 동료 B교수를 강간 혐의로 고소, 1차 적으로 고소인과 피고소인 조사를 진행했다.

A교수는 또 지속적으로 문제 해결을 요청했으나 거절하고 폭력을 당한 자신의 권리 행사를 방해했다며 이 대학 부총장 C교수도 강요 혐의로 고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영남대 공과대학 소속인 A·B 교수는 지난 2019년 5월부터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받는 지역혁신선도연구센터(RLRC)에서 함께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A교수 측은 “2019년 6월 회식을 마친 후 B교수가 집에 바래다준다는 핑계로 집까지 따라와 완력으로 강간했으며 최근까지 성추행과 말로 하기도 힘든 성희롱으로 괴롭혔다”고 주장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산경찰서 관계자는 “고소인과 피고소인 조사에서 다소 진술의 차이는 있으나 현재 조사가 진행 중인 데다 민감한 사안이라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있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