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유니텍고, 동급생 13명 성추행·폭력 사건 발생 '충격'
의성유니텍고, 동급생 13명 성추행·폭력 사건 발생 '충격'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1년 04월 13일 17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4월 14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성유니텍고등학교.
의성의 한 고등학교에서 동급생 여러 명에게 성추행하고 폭력을 가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13일 의성교육지원청과 의성유니텍고등학교 등에 따르면 A(1학년) 군은 교실·기숙사 등에서 동급생 13명에게 성추행, 성희롱 및 언어·신체 폭력을 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자는 남학생 7명, 여학생은 6명이다. 피해 여학생 중 한 명은 최근 타 지역 학교로 전학했다.

이 학교 기숙사에는 1학년 33명을 포함해 1~3학년생 63명이 생활하고 있다.

A 군의 행동은 지난달 8일 담임교사가 학생들을 상담하는 과정에서 드러났다.

학교 측은 A 군의 폭력 사실을 인지한 후 의성교육지원청과 경북도교육청에 보고했으며, A 군을 기숙사에서 퇴소 조치하고, 학교 출석을 정지시켰다. 또 기숙사 등에서 남자 동급생 상대로 폭력 등이 주로 이뤄졌으며, 성추행은 기숙사가 아닌 일상생활 및 교실 등에서 이루어졌다고 해명했다.

학교 출석 정지 조치를 받은 A 군은 최근 자퇴하겠다는 의향을 학교에 전해왔다.

학교 관계자는 “의성교육지원청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에 A 군에 대한 처벌 심의를 요청할 경우 처리 기간이 길고, 이 기간 피해 학생들에게 부담을 줄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피해 학생 부모들로부터 A 군에 대한 자퇴동의서를 받아 학교장 종결사항으로 처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군위 의성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