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지검, 경산시장 부인 사전 영장
대구지검, 경산시장 부인 사전 영장
  • 이심철기자
  • 승인 2011년 08월 12일 00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1년 08월 12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검 특수부(김홍창 부장검사)는 11일 인사청탁과 사업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공무원 등으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로 최병국 경산시장의 부인 K씨(55)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K씨는 지난달 27일 구속된 최 시장과 함께 지난 2008년부터 최근까지 인사나 사업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관계자들로부터 7천만 원을 받은 혐의다.

K씨에 대한 영장실질 심사는 오는 16일 오전 열릴 예정이다.

이심철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