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양금희 후보 "팔달시장·칠성시장 등 전통시장 환경개선·활성화"
양금희 후보 "팔달시장·칠성시장 등 전통시장 환경개선·활성화"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1일 16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대구 북구갑
미래통합당 대구선거대책위원회가 지난 31일 북구갑 양금희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총선 승리를 위한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은 양금희 후보가 총선 승리와 향후 포부를 밝히고 있다. 양금희선거사무소 제공
양금희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대구 북구갑)가 팔달시장과 칠성시장의 낡은 시설 보수 등 전통시장환경 개선과 활성화를 공약했다.

양 후보는 최근 북구 전통시장상인회 주요 관계자들의 지지를 받는 자리에서 “팔달시장과 칠성시장은 북구 주민은 물론, 대구시민이 찾는 큰 전통시장이다”며 “오랫동안 주민들의 삶을 책임져 온 만큼, 낙후된 시설 보수를 통해 상인분들과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보장하도록 시장 환경을 개선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승재 전통시장상인회 사무처장, 박재청 칠성시장 상인연합회 회장, 최범태 전 팔달시장 상인연합회 회장 등은 지난달 31일 양 후보 선거사무소를 방문해 적극적인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

이에 양 후보는 “시장상품의 품질 보증 체계 구축, 배달 지원 체계 구축 등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통합당 대구선거대책위원회는 양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회의를 열어 양 후보가 북갑의 유일한 통합당 후보임을 알리고, 총선을 대비해 양 후보의 선거조직정비와 향후 전략, 당력 집중 방안 등을 논의했다.

당시 윤재옥(달서구을 후보)·김상훈(서구 후보) 공동선대위원장은 “시당 조직을 선거체계로 운영하고 매일 상황을 관리해 실질적으로 선거에 도움이 되는 조직 관리를 해주시길 바란다”며 “상대 후보의 흑색선전에 대해선 시당 차원에서 강력한 대응책을 마련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대구는 지역발전을 위해 주민분들의 목소리 경청하고 지역발전을 선도할 수 있는 여성정치인의 탄생을 기다려왔다”며 “양 후보가 북구 유권자께서 기대하는 소망을 담아 정치권에서 활동할 소중한 자원이라 믿는다”고 했다.

이에 양 후보는 “앞으로 전력을 다해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이번 총선을 넘어 다음 대선에서 여성의 표를 모아 정권 교체를 이루는 데 기여하겠다”고 다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