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산시, 2020년 국가 암검진 사업 연중 시행
경산시, 2020년 국가 암검진 사업 연중 시행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2일 17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3일 수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기발견·치료로 사망위험↓
경산시보건소 전경
경산시는 사망원인 1위인 암을 조기 발견, 조기치료로 사망률을 낮추기 위한 2020년 국가 암검진 사업을 연중 시행한다.

올해 국가 암검진 대상자는 의료급여 수급권자와 건강보험료 하위 50%이하 짝수년도 출생자로 △위암 만40세 이상 남·여 △간암 만40세 이상 남·여 중 간암 발생 고위험군 △유방암 만40세 이상 여 △자궁경부암 만20세 이상 여 △폐암 만54~74세 중 30갑년(하루 1갑씩 30년) 이상의 흡연력을 가진 남·여 (갑년=평생 흡연력을 표시하는 단위로, 하루에 피우는 담뱃갑 수와 흡연한 기간을 곱해 계산) △대장암은 출생연도에 상관없이 만50세 이상 남·여 모두 대상이다.

최근 코로나19 사태가 계속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및 감염 우려 등으로 건강검진을 미루는 사례가 많아지는 상황으로 연말에 수검자 몰림 현상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경산시보건소는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대장암검진 분변통 및 검진안내 리플릿 비치, 전화 안내, 문자 발송 등을 통해 검진 대상자에게 국가 암검진 홍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안경숙 경산시보건소장은 “암을 조기 발견하면 치료율은 높이고, 사망률은 낮출 수 있다. 조기 발견, 조기치료로 사망률을 낮추기 위해 해당연도 검진대상자는 빠짐없이 검진을 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