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봉화군 억지춘양 나들터, 국토부 공모사업 선정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23일 18시33분  
억지춘양 나들터 조성사업 조감도.
봉화군은 ‘2017년 지역수요 맞춤지원 공모사업’에 응모한 ‘억지춘양 나들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지역수요 맞춤지원 공모사업에는 전국에서 19개 사업(일반사업 15개, 연계사업 4개)이 확정됐으며 봉화군은 지난해 ‘시끌벅적 봉화구시장 조성사업’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

‘억지춘양 나들터’조성사업은 오는 2018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70여억 원이 투입되며 춘양면 소재지 운곡천을 따라 국립 백두대간수목원 첫 걸음길, 억지춘양 다목적광장, 목재문화공원, 한수정 주변정비사업 등이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올 하반기 정식 개장하는 국립 백두대간수목원과 연계한 다양한 관광인프라 구축을 통해 지역고용창출, 지역공동체 활성화,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다양한 지역의 발전 요소들을 연계 통합해 운영함으로써 춘양지역이 관광의 중심지로 새롭게 탈바꿈하는 등 사업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가 된다.

박노욱 군수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시끌벅적 봉화구시장 조성사업과 더불어 억지춘양 나들터 조성사업도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주목받는 새로운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성공적인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문산 기자

    • 박문산 기자
  • 봉화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