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파티마병원, 전국 첫 인공지능 기반 의료녹취 시스템 도입

의료용어 한국어 발성을 영문으로 변환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05일 18시27분  
대구파티마병원은 5일 셀바스 AI 기업과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의료녹취시스템 ‘셀비 메디보이스(Selvy MediVoice)‘를 9월 전국 최초로 도입하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대구파티마병원은 5일 셀바스 AI 기업과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의료녹취시스템 셀비 메디보이스(Selvy MediVoice)를 전국 최초로 도입하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영상의학과 의료진에 보다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제공하고, 좀 더 개선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셀비 메디보이스(Selvy MediVoice)는 사용자의 발화 특성 및 분과별 주로 사용하는 의학용어에 대한 특화 학습을 통해 인식 성능을 최대화하고 있다. 특히, 한국어와 영어를 혼용할 수밖에 없는 국내 의료환경에 최적화된 자동 변환 기술을 지원, 의료용 영어단어를 한국어로 발성 시에도 90% 이상의 정확한 영문 표기로 변환 가능하다.

영상의학과에서 자료를 판독 후 소견을 녹음하면 기록사가 음원을 듣고 일일이 타이핑 해 입력하는 기존 방식은 많은 시간과 인력이 필요로 하게 된다. 하지만, 셀비 메디보이스를 도입하게 되면 판독 소견을 실시간 자동 전산화 함으로써 기존보다 3배 이상의 시간을 단축할 수 있으며, 의료진들의 의무 기록 작성에 대한 부담감 역시 줄어든다. 줄어든 시간 만큼 환자에게 신속한 소견을 전달할 수 있다는 의미이며, 진료 대기시간이 단축되고 자연스럽게 의료서비스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대구파티마병원은 최근 진료 예약부터 수납까지 스마트폰 하나로 가능한 헬스 케어 플랫폼 ‘엠케어’를 도입, 의료계 4차 산업혁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원, 검찰청, 경찰청, 의료, 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