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예천군, 기생충퇴치사업 전국 우수기관 선정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1일 10시31분  
예천군은 질병관리본부 주관으로 7일 오후2시 경남 산청군 한방가족호텔에서 개최된 ‘2017년 장내기생충 퇴치사업 평가대회’에서 기생충퇴치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예천군 제공
예천군은 질병관리본부 주관으로 7일 오후2시 경남 산청군 한방가족호텔에서 개최된 ‘2017년 장내기생충 퇴치사업 평가대회’에서 기생충퇴치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장내기생충 감염률은 전국 5대강 유역 거주민이 타 지역민보다 높게 나타나는 것이 현 실정으로 특히, 장내기생충 가운데 간흡충(간디스토마)은 세계보건기구 국제암연구소(WHO IARC)에서 1급 발암성 병원체로 분류해 담관암 고위험 병원체로 지정하고 있다.

예천군은 낙동강, 내성천 등 강 주변지역 주민을 중점 대상으로 2007년부터 현재까지 1만여 명에게 장내 기생충검사를 실시했다.

850명의 감염자에게 무료치료 및 재감염 예방 홍보교육 등 지속적인 관리사업을 추진한 결과 2007년 23.1%였던 간흡충 양성률이 올해에는 7.3%로 현저히 낮추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평가대회에서는 특히 우수사례 발표 대상기관으로 선정돼 그동안 지속적으로 시행한 기생충 예방 사업의 우수성과를 주제로 발표해 참석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예천군보건소 관계자는 “간흡충은 민물고기를 날것으로 먹을 경우 감염되며 몸속에서 수년간 생존하여 간암, 담도암 등 각종 질병을 유발하는 원인인 만큼 이번 수상을 계기로 전국 우수기관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민물고기 생식금지 및 식습관 개선 홍보와 교육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

    • 이상만 기자
  • 경북도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