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오공대 이원태 교수, 제18회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 '국무총리 표창' 수상

기술혁신분야 교수·연구원 부문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4일 18시15분  

금오공과대학교(총장직대 이재원)는 ‘제18회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 기술혁신분야 교수·연구원 부문에서 화학소재융합공학부 이원태 교수(44·환경공학전공)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교수는 2011년 금오공대에 부임한 이래 다양한 산학공동기술개발과제를 수행하며 환경공학분야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대표적인 성과로는 중소벤처기업부, 한국연구재단,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등 정부 공공기관의 지원을 받아 여러 기업과 함께 수행한 산학공동과제들로 ‘산업폐수 재이용을 통한 용수공급기술개발’, ‘천연응집제를 활용한 조류제거기술 현장 적용성 향상’, ‘고부가가치 농작물 양액재배용 친환경 소독기술 개발’ 등의 연구는 환경 산업 발전에 기여했다.

또 지역 중소기업의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2012년부터 18개 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을 지원하며, 최근 3년간 15건의 산학협력 공동기술개발을 이뤘다.

이원태 교수는 “연구 결과가 기업의 기술개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환경공학 분야의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지역 기업뿐만 아니라 국가 환경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은 ‘4차 산업혁명을 여는 혁신기술, 미래를 주도하는 기술인재’를 슬로건으로 14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