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칠곡군 북삼읍, ‘사람중심 인문학목공소’ 개소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7일 17시32분  
마을공방
칠곡군은 지난 14일 북삼읍 율리에서 마을공동체 복원, 취약계층 기술습득, 양질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람중심 인문학목공소(마을공방)’를 개소하고 마을공방 육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백선기 칠곡군수, 조기석 칠곡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칠곡군의회 의원(이재호,이택용,김세균,장재환,장세학), 김창규 경상북도의회 의원, 북삼읍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일감 제공과 교육 및 창업 지원 등을 지원받을 수 있게 돼 좀 더 체계적으로 청년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게 됐다.

사람중심 인문학목공소는 행정안전부 마을공방육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1억 원과 군비 1억 원 등 예산 2억 원을 투자해 교육장 1동과 작업장 1동을 건립했다.

앞으로 마을행복, 주민역량 강화, 소득사업을 통해 주민들에게 생산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백 군수는 “타 지역과 차별화되고 특성화된 공방 공간을 중심으로 지역공동체를 강화하고 더불어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는 거점시설의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정 기자

    • 박태정 기자
  • 칠곡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