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덕, 고래불 ‘들허수아비-메뚜기잡기 체험장’ 운영

28일부터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4일 20시17분  
영덕고래불 들허수아비·메뚜기잡기 체험
영덕군은 28일부터 30일까지 병곡면 고래불들 친환경 무농약 쌀 재배단지(124㏊)일원에서 ‘황금 들녘의 허수아비, 메뚜기잡이 체험 여행!’이란 주제로 2017 영덕 허수아비-메뚜기잡이 체험장을 운영한다.

의식행사를 완전히 배제하고 단순한 흥미보다 친환경농업과 관련 있는 체험 프로그램 운영에 집중한다.

무농약으로 재배한 ‘사랑해요 영덕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어린 시절 가을들녘에서 뛰어놀던 옛 추억과 정겨운 시골정취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780여 점의 각양각색의 허수아비가 세워진 들판에서 농사 체험, 전통문화와 먹거리 체험, 관광객 참여 경기, 포토존 운영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와 풍물패 공연, 가을 음악, 시를 즐길 수 있다.

또한 6차산업 농식품 전시관과 프리마켓을 운영해 친환경 농산물 생산자와 소비자의 신뢰를 강화할 계획이다.

오는 21일부터 체험장에 설치되는 허수아비는 10월 18일까지 전시한다.

긴 추석연휴 기간에도 관광객과 출향인이 찾아 황금들녘에서 허수아비와 함께 영덕의 가을과 넉넉한 한가위를 느낄 수 있다.

영덕군 관계자는 “청정바다와 이웃한 고래불 황금들녘에서 많은 분들이 알차고 재밌는 가을여행을 즐기도록 허수아비-메뚜기잡이 체험장 운영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