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진전문대, 제2회 해외취업박람회 '성황'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25일 18시05분  
영진전문대학 제2회 해외취업박람회 성황!
해외 취업에 대한 청년과 대학생들의 관심이 높아가는 추세에 발맞춰 영진전문대학(총장 최재영)이 재학생은 물론 지역 내 해외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해외취업박람회를 개최했다.

영진전문대 대학일자리센터는 24~25일 대학 정보관 등에서 일본과 호주 21개 기업 인사 60여 명을 초청해 ‘2017년 해외취업박람회’를 열었다.

대학이 자체적으로 해외취업박람회를 개최하는 것은 보기 드문 사례다.

참여기업은 글로벌 인터넷쇼핑 사업을 펼치고 있는 라쿠텐을 비롯한 GMO클라우드 등 일본 대기업 2개사를 포함한 IT분야 10개 회사, 기계전자 분야 일본 ㈜리크루트R&D스테핑 등 5개 사, 관광서비스분야 일본 ㈜간사이국제공항, 호주 시드니 더 그레이스호텔 등 6개 해외 기업들이다.

영진전문대가 지난해 첫 시도한 해외취업박람회엔 일본 기업 18개 기업이 참가했고, 올해는 더욱 확대된 분위기다.

이번 박람회에 대한 일본 기업들의 관심이 뜨거워 IT기업 10개사 관계자 30여 명은 24일 대학을 찾아 일본IT기업주문반 졸업예정 재학생들의 졸업 프로젝트 발표(일본어)를 참관했다.

이어 회사별 경영철학과 사업분야, 원하는 인재상과 복리후생 등을 알리는 일종의 자사 PR인 기업 설명회를 열었고 프로젝트 발표에 참가한 학생들을 그룹별로 사전 면접을 실시했다.

25일엔 1개 기업과 재학생 1명씩 심층면접이 진행했다.

채용을 확정한 일본 기업에선 채용 내정식과 환영회도 마련한다.

일본 도요타, 혼다 등 자동차 기계 분야 인력 운영 전문회사인 ㈜리크루트R&D스테핑은 컴퓨터응용기계계열 재학생(일본기계자동차반) 22명에 대한 채용을 확정 짓고, 25일 오후 2시 정보관 국제세미나실에서 채용 내정식을 가졌다.

이 회사 마츠바라 사장이 직접 방문해 회사의 비전을 소개하며 예비 신입사원 환영회를 여는 등 이 회사는 우수 인재를 입도선매하는데 적극적이다.

우수 인재 채용으로 장학금을 화답하는 기업도 있다.

도쿄, 오사카 등 일본내 14개 면세점을 운영 중인 에이산면세점은 이날 국제관광조리계열을 방문, 장학금 500만 원을 기탁하고 주문식교육 협약을 체결했다.

최재영 총장은 “우리 대학 해외 취업은 매년 증가 추세며 재학생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해외기업과 주문식교육 협약을 체결하고 현지 기업연수, 해외현지학기제 등으로 10여 년간 공을 들인 결과 취업성과가 전국 최고다”며 “이번 박람회에 우수한 학생들을 미리 확보하려는 해외기업들이 많이 찾아줘 앞으로 해외취업에 더욱 활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
  •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