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계탈문화예술연맹, 라오스서 문화교류 공연 개최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1월01일 21시36분  
세계탈문화예술연맹은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와 공동으로 라오스에서 지난달 31일 문화교류 공연을 개최했다.

2017세계탈문화예술연맹 라오스 총회 및 국제학술대회에 앞서 진행된 이날 공연에는 2019년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를 추진하고 있는 하회별신굿탈놀이를 비롯해 북청사자놀음, 안동의 이야기가 중심이 된 아리예술단의 ‘월영교의 달밤’,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를 담은 판소리와 가야금 공연 등과 함께 태국의 피타콘 탈춤, 라오스 국립예술단과 국립인형극단의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졌다. 또한, 라오스의 젊은이들을 위한 리온 파이브의 K-POP 공연도 함께 진행됐다.

2017세계탈문화예술연맹 라오스 총회 및 국제학술대회의 공동 주관처인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는 문화교류 공연을 통해 이번 총회에 참가한 전 세계의 학술 발표자 및 문화 관계자들에게 라오스의 문화를 홍보함과 동시에 한국과의 적극적인 문화교류를 시작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우리나라의 예술의 전당과 같은 곳인 라오스 문화궁에 치러진 만큼 양국의 문화를 이해하고 우리의 문화를 알리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세계탈문화예술연맹은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라오스와의 지속적인 문화 교류와 물론 지방문화의 세계화를 통해 공공외교의 성과를 이뤄낼 수 있도록 우호 관계를 이어갈 계획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