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커피성분 ‘카와웰’ 간섬유화 억제에 효과

계명대 동산병원 장병국 교수, 국제학술지 ‘Oncotarget’ 논문 게재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1월08일 21시02분  
장병국 계명대 동산병원 교수
커피에 들어있는 카와웰(Kahweol) 성분이 간섬유화를 억제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8일 계명대 동산병원에 따르면, 소화기내과 장병국 교수가 ‘커피 성분 카와웰(Kahweol)의 간섬유화 억제 효과’를 세계 최초로 발표했다. 이 연구 논문은 국제학술지인 ‘Oncotarget’ 8월호에 게재됐다.

기존에 커피의 섭취가 간섬유화를 줄인다는 것은 알려져 있었지만, 커피의 어떤 성분이 간섬유화를 억제하는지에 대해서는 분명하지 않았다.

장 교수는 아라비카 커피원두에 함유되어 있는 카와웰이 간세포와 간성상세포에서 결합조직성장인자(CTGF)의 발현을 억제, 간섬유화를 감소시킨다는 것을 밝혀냈다. 간상성세포는 혈관주위세포로써 간섬유증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간경변증의 쥐에게서 카와웰 성분이 STAT3, ERK, JNK와 같은 신호매개물질의 조절을 통해서 간섬유화를 억제하는 효과를 확인했으며, 세포실험에서도 카와웰이 조직의 섬유화를 촉진시키는 TGF-β에 의해 증가하는 콜라겐과 결합조직성장인자(CTGF)의 발현을 현저하게 감소시킨다는 것을 확인했다. STAT3, ERK, JNK는 세포 성장과 분화를 조절하는 성장인자 신호전달체계의 중요한 매개 물질이다. TGF-β(transforming growth factor-β)는 형질전환증식인자β, 콜라겐 등의 세포외기질의 생산을 촉진하면서 조직의 섬유화를 촉진한다.

장병국 교수는 “커피의 간섬유화 감소 효과는 기존에 알려져 있었지만, 어떤 성분과 작용을 통해 효과가 있는지에 대해서는 정확한 연구 결과가 없었다”며 “이 연구 결과를 통해 앞으로 카와웰이 간섬유화의 새로운 치료제 후보 물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원, 검찰청, 경찰청, 의료, 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