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교육청, 학생·학부모 심리 안정 돕는다···행정력 집중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1월21일 20시20분  
경북도교육청
경북교육청은 포항 지역 지진 발생으로 심리적 불안을 호소하는 도내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을 위한 재난심리 및 위기상담 지원 계획 수립과 이들의 심리적 안정을 돕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교육부와 협력해 지난 17일부터 수험생 전용 정신건강 전문의 상담전화를 개설·운영하고 있으며,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지원하는 문자 메시지를 발송했다.

또 경북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포항시 재난심리지원단 등 지역의 전문기관과 연계해 지진 피해지역 학생과 학부모들의 일상생활 복귀와 외상후 스트레스를 최소화하는데 적극 노력하고 있다.

특히 교육청에서 운영하는 이동형 Wee 상담버스를 활용해 포항 지역 대피소와 수능장 등에 상시 대기하도록 하고, 긴급 상황 발생 시 즉시 이동해 전문적 상담을 지원할 수 있는 찾아가는 위기상담을 운영하고 있다.

수능 당일에는 고사장별로 정신건강 전문의와 전문상담인력을 각각 배치할 예정이며, 재난 피해 특별 예산 확보 후 지진으로 인한 심리적 불안을 호소하는 학생과 교원, 학부모의 심리치료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영우 교육감은“수험생과 지진 피해를 경험한 도내 학생들과 교직원, 학부모들이 최대한 빨리 일상으로 안전하게 복귀할 수 있도록 각급 학교와 교육행정기관, 지자체 등 지역 기관에서 협력하고 있으며, 특히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들의 지진으로 인한 불안감 해소를 위한 최선의 지원과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