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FC, 올시즌 주장으로 한희훈 임명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11일 20시26분  
한희훈이 올시즌 대구FC 주장으로 선임됐다.
한희훈이 올시즌 대구FC 주장으로 선수들을 이끈다.

대구는 11일 지난해 헌신적인 플레이로 팀의 클래식 잔류를 이끈 수비수 한희훈을 주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한희훈은 안정감 있는 수비 능력, 태클, 공중볼 장악능력을 갖춘 수비수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해 부상으로 빠진 박태홍을 대신해 주장 완장을 건네받은 한희훈은 시즌 내내 특유의 파이팅으로 동료 선수들과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클래식 잔류가 걸린 스플릿 라운드에서 손등골절 부상에도 불구, 팀을 위해 전 경기를 모두 소화하는 투혼을 발휘했다.

K리그 통산 76경기에서 나서 4득점을, 이중 대구에서 36경기 1득점을 각각 기록하고 있다.

한희훈은 “지난 시즌 잠시 주장을 맡았을 때 큰 책임감과 부담감을 느꼈다”며 “동료 선수들이 잘 따라와 줬기 때문에 클래식 잔류 목표를 이룰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 “올해 정식 주장으로 코칭스태프, 선수, 프런트, 팬 모두가 똘똘 뭉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