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양군, 상반기 지역공동체·공공근로사업 진행

저소득·고학력미취업자 대상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22일 20시03분  
영양군은 저소득층과 고학력 청년미취업자를 대상으로 22일부터 ‘2018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및 공공근로사업’을 추진한다.

22일부터 31일까지 9일간 2018년도 상반기 ‘취약계층 집수리 지원사업’ 등 3개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과 ‘농기계지원사업’ 등 18개의 공공근로사업에 상반기 32명을 선발해 각 읍·면사무소와 영양군 공공사업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최저임금 상승으로 시급이 7,530원으로 하루 6시간 근무하면 간식비, 주·연차수당, 4대 보험료를 포함해 월평균 임금이 지난해보다 약 15% 인상된다.

상반기 사업은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추진되며, 사업장 안전관리를 위해 안전교육·참여자 전원 건강검진 시행과 안전사고 예방에도 대비할 계획이다.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공공근로사업 참여 대상은 사업개시일 기준으로 만18세 이상인 근로능력자이면서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50%이하이고 재산이 1억5천만원이하인 영양군민으로 신청서 접수는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에서 가능하다.

영양군 관계자는 “취업 취약계층에 직접 일자리를 제공해 생계안정에 도움을 주는 한편 장기적으로는 일 경험을 쌓아 안정적인 민간일자리로 이동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