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포차에 위조 번호판 달고 승용차 운전 50대 구속

포항북부경찰서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4월16일 22시59분  
포항북부경찰서
포항북부경찰서는 대포차를 몰며 과태료를 미납해 번호판을 영치 당한 후 위조 번호판을 달고 포항 등 전국을 다닌 A(53)씨를 자동차관리법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K7 승용차를 대포차로 운행하다 과태료 69건, 223만 원을 미납해 지난해 10월 정선에서 번호판 영치 당했다.

번호판을 영치 당한 A씨는 같은 달 15일 포항에서 번호판을 위조해 승용차에 부착하고 이달 초까지 포항 등 전국으로 다닌 혐의도 받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석호 기자

    • 손석호 기자
  •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