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천의 뿌리 감문국 소재 소설 '왕의 길' 출간

김정현 작가 신작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4월19일 16시34분  
김천시 개령면 지역에 있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김천의 뿌리 감문국을 소재로 한 소설 ‘왕의 길’이 책으로 출간됐다.

‘왕의 길’은 소설 ‘아버지’로 유명한 김정현 작가의 신작으로 우리나라 삼한시대 변한의 소국이던 감문국이 진한의 사로국에 편입되는 과정을 빗내농악, 동부 연지, 장군샘, 금효왕, 장부인, 원룡장군 등 다양한 소재와 인물, 작가의 풍부한 소설적 상상력을 더해 소설로 탄생했다.

김정현 작가는 ‘저자의 말’에서 “소설을 쓰면서 감문국이 시대의 흐름에 어쩔 수 없이 막을 내리기는 했지만, 포용과 배척의 논리는 오늘날에도 크게 다르지 않으며 오늘의 위기를 극복하는 지혜의 한 가닥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천시는 책 출간에 맞춰 김 작가를 초청해 그의 작품 설명과 창작활동을 주제로 ‘작가와 만남의 날’을 계획하고 있다.

‘왕의 길’은 전국 서점에서 시판되며, 전국 공공도서관과 지역 기관에도 배포된다.

김천시는 개령면 동부리와 감문면 삼성리 일원에 2016년부터 감문국 이야기 나라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