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창하 안동시의원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자유한국당 후보…가선거구(송현·서후·북후) 출마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20일 17시14분  
자유한국당 우창하 안동시의원 예비후보.
“성실한 일꾼 되겠다.”

6·13지방선거 안동시의원 가선거구(송현·서후·북후)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우창하 예비후보가 19일 송현동에 선거사무소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표심 공략에 나섰다.

우 예비후보는 “책임지는 성실한 일꾼이 되겠다”며 “지역민과 늘 가까이에서 동행하여 지역민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는 그런 기초의원이 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특히 그는 “지역의 어려운 분들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개발과 실생활 환경 개선 및 지역민을 위한 정책 개발에 힘쓰겠다”며 “다양한 정책개발로 전체 주민들에게 골고루 편의가 돌아가 지역민의 삶을 윤택하게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첫 도전장을 내민 우창하 예비후보는 안동초, 안동중, 안동고를 졸업, 현재 대농기계상사를 운영하고 있다. 새마을문고 안동시지회장, 안동시지체장애인협회 후원회장, 송하동 주민자치위원, 안동시 체육회 이사 등 활발한 지역사회봉사 활동을 해왔다. 한국당 내에선 디지털위원회 경북도당 부위원장을 맡고 있다.

그는 “다선 의원은 원하지 않는다. 오직 지역민의 입에서 일 잘하는 명품일꾼의 칭호를 받겠다”며 의지를 다지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