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시, 야간 상습 불법주차 없앤다

발광형 주정차 금지 표지판 설치 완료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20일 18시56분  
문경시는 야간 불법 주차를 방지하기 위해 상습 불법주차 발생 구간 중 10개소에 태양광 발광형 주정차 금지 및 주차금지 표지판 설치를 완료했다.
문경시는 야간 불법 주차를 방지하기 위해 상습 불법주차 발생 구간 중 10개소에 태양광 발광형 주정차 금지 및 주차금지 표지판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시는 야간 주차 시 운전자가 주차금지 구간을 인지하지 못하고 주차하는 사례가 다수 발생, 발광형 표지판을 설치함으로써 시인성을 높여 운전자 스스로 주차장과 주차가능구간에 주차하도록 유도하기 위함이다.

태양광 발광형 표지판은 낮에 태양전지판으로 에너지를 받아 축전지에 충전한 뒤 야간에 자체적으로 빛을 내 안개나 눈, 비 등 기상악화 시에도 운전자가 명확하게 표지판 정보를 인식할 수 있다.

홍영규 교통행정과장은 “도심 내 원활한 교통소통 및 주차질서 확립을 위해 교통안전시설물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보행자 중심의 안전한 교통모범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