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장성태 한국당 영주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다선거구(가흥 1동·2동) 출마…지지자 등 700여명 참석 본격 세몰이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01일 22시36분  
31일 자유한국당 장성태 영주시의원 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공약을 설명하고 있다.
6·13지방선거 영주시의원 다선거구(가흥 1동·2동) 자유한국당 장성태 후보는 지난 31일 최교일 국회의원, 전동호 전 경북도의회 의장, 조관섭 상공회의소 회장, 황기주 노인회 회장, 자유한국당 시장 후보, 도·시의원 후보들과 지지자 등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세몰이에 나섰다.

이날 개소식에는 최교일 국회의원, 전동호 전 경북도의회 의장, 이도선 동양대 전 부총장, 장욱현 자유 한국당 시장후보가 축사에 나서 장성태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31일 자유한국당 장성태 영주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700여 명의 지지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고 있다.
장성태 후보는 지역 현안 문제를 하나하나 열거하면서 “부영아파트 후문 쪽 병목 현상 해소와 시외버스터미널 부근과 가흥 신도시 상가 지역 부족한 주차 공간을 확대할 것”을 약속했다.

이어 “영주교 사거리 법원 앞 중앙 분리대 축소로 교통 흐름을 원활히 하고 3주공 후문에서 시외버스 터미널 간 도시계획도로개설 등 세무서 쪽 이면도로 주차장 확보로 차량 교행과 보행자 안전을 확보할 것”을 공약했다.

특히 장 후보는 “이 모든 사업이 자유 한국당 장욱현 시장 후보와 자유한국당 도·시의원 후보들을 당선시켜 주셔야 가능하다”며 지지를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