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FC, 새 외국인 공격수 조세 영입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0일 21시42분  
강등 걱정해야할 대구FC가 브라질 출신 공격 조세를 영입, 반격 준비에 한창이다.
후반기 반전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대구FC가 새 외국인 공격수를 영입하며 전력보강에 나섰다.

대구는 지난 8일 브라질 출신 공격수 조세(Jose Roberto·24)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183㎝, 80㎏의 체격을 갖춘 조세는 연계 플레이가 장점인 스트라이커로 꼽힌다. 왕성한 활동량과 넓은 시야, 정교한 패스 능력 등을 갖추고 있으며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직접 득점도 노릴 수 있다.

2012년 브라질에서 프로 데뷔한 조세는 바히아(Bahia), 폰체 프레타(Ponte Preta) 등 브라질 전국 2부, 1부 리그를 오가며 116경기 21득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 미라솔(Mirassol), 상 벤투(S?o Bento)에서 19경기 5득점으로 활약했으며 K리그 무대를 처음 밟는다.

전반기 최악의 시기를 보낸 대구는 조세의 가담에 기대를 걸고 있다. 특히 공격력이 한층 더 강화 될 것이라는 희망을 숨기지 않았다.

공식 지정병원에서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조세는 곧바로 남해 전지훈련에 합류해 기존 선수들과 호흡을 맞춘다.

조세는 “언어는 통하지 않지만 사람들이 나에게 긍정적인 게 느껴져 기분 좋다”며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 팀이 올라갈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
  •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