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중국어 중심' 대구국제고, 2020년 3월 개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24일 21시10분  
중국어 중심의 대구국게고등학교가 2020년 3월 문을 연다.
중국어 중심의 대구국제고등학교가 2020년 3월 개교한다.

대구시교육청은 ‘중국 및 다문화중심 대구국제고’ 건립을 위한 기공식을 26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기공식은 지역 국회의원을 비롯해 시의원 등 유관기관과 다문화 학부모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대구국제고는 전국에서 유일한 중국과 다문화 중심 공립 특수목적고다. 2012년 교육국제화특구로 지정된 대구 북구 도남택지개발지구 내 도남초 폐교부지에 건립된다.

36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연면적 2만2615㎡, 지하1층, 지상4층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국제교육실, 다목적공연장, 커뮤니티 스트리트, 계단식교실, 중층도서관, 다양한 중국·일본·영어교실, 정독실을 갖춘다. 여기에 전교생을 수용할 수 있는 기숙사를 포함, 국내 최고의 시설로 건립된다.

시 교육청은 그동안 대구국제고의 내실 있는 설계를 위해 동탄 국제고, 인천 하늘고, 대전 외국인학교 등 우수시설을 벤치마킹했다. 이와함께 공개토론회·설계자문위원회·설계보고회 등을 통해 전문가와 사용자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설계에 반영시켰다.

그 결과 창의적인 인재 양성을 위한 다목적 공연장, 커뮤니티 스트리트, 글로벌데크를 설치했다. 이 밖에도 차 없는 학교를 위한 지하주차장,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하여 국제회의실, 다양한 국제교육실, 계단식 교실, 국제 알림방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시 교육청은 교육국제화특구의 핵심사업인 대구국제고가 설립되면 학생, 학부모 등 교육수요자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대구도남택지개발지구의 환경과 북구지역의 교육발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했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대구국제고가 중국 전문가 양성과 다문화 학생을 위해 핵심적 역할을 하는 전국에서 가장 좋은 국제고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
  •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