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 3년 연속 쾌거

저출산 극복·인구감소 대책 정부 공모사업 2개 부문 석권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16일 18시51분  
경북도청
경북도가 정부의 저출산 극복 공모사업에 잇따라 선정됐다.

도는 16일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지자체 저출산 극복 공모사업에 영천시의‘해피니스 스타 영천 패밀리센터 건립사업’이 최종 선정되어 5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최근의 초저출산 문제의 심각성을 공감, 출산 친화환경을 조성하고 지자체가 지역별 실정에 맞는 저출산극복 사업을 발굴해 지역맞춤형 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4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 1차 심사를 거친 14개 사업을 대상으로 2차 현지실사와 3차 최종 심사를 거쳐 모두 9개 사업을 선정했다.

‘해피니스 스타 영천 패밀리센터 건립사업’은 영천시 완산동 일원에 도시재생뉴딜사업과 연계해 지역복합문화센터 내 공공산후조리원, 키즈카페, 장난감도서관, 공동 육아나눔터 등을 조성, 임신-출산-육아의 원스톱 출산장려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특히 공공산후조리원은 경상북도 최초의 공공산후조리원으로 영천시의 열악한 출산환경을 개선하고 체계적인 산모, 영유아 관리서비스 제공을 통해 원거리 시설 이용에 따른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는 지난해 행정안전부에서 공모한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에 상주시의 ‘분만환경 원스톱 거점 인프라 구축’사업이 선정된데 이어 올해 행정안전부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 공모사업에 문경시의 ‘문경에서 청년의 행복을 캐내다’사업과 봉화군 ‘행복 나눔 파인토피아 봉화 조성’사업이 선정, 저출산 극복과 인구감소대응 관련 정부 공모사업에 3년 연속 2개 부문 공모사업을 모두 석권했다.

이경곤 경북도 미래전략기획단장은 “앞으로 장기적인 안목으로 일자리, 주거, 비혼·만혼 대책, 결혼, 보육, 교육에 이르는 생애주기별 저출산 대책을 추진하는 한편 시군별 인구·사회적 특성에 맞는 지역맞춤형 시책을 발굴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