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거지 안해서" 20대 여성 집단 폭행 사망

구미경찰서, 10대 1명 포함 여성 4명 구속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29일 19시55분  
구미경찰서는 원룸에 함께 살던 20대 여성을 집단 폭행해 사망하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A 씨(24·여) 등 여성 4명을 29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20대 초반 3명과 여고생(16) 1명인 이들은 금전 문제, 사소한 의견 대립 등을 이유로 최근 2개월여간 구미의 한 원룸에서 함께 살던 B(22) 씨를 수시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동생활에서 청소와 설거지 등을 나눠 하기로 했지만 이를 잘 이행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한 가해자 1명은 “돈을 빌려 간 후 갚지 않았다”고 주장했지만, 시기와 금액은 명확하게 확인되지 않았다.

이 중 20대 1명과 여고생은 자매 사이로 가해자 4명은 숨진 A 씨를 주먹은 물론 조립식 옷걸이 봉으로 돌아가며 때린 것으로 밝혀졌다.

각자 다른 지역에 살던 이들은 친구 소개로 알음알음 만나거나 인터넷 채팅 사이트를 통해 올해 2월부터 구미에서 함께 생활했으며, 1명은 직업이 있고, 나머지는 일정한 직업 없이 아르바이트 등을 했다.

지난 27일 대전의 한 경찰서에 자수해 구미로 압송된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지난 24일 새벽 A씨가 갑자기 쓰러져 심장마사지까지 했지만, 소용이 없어 이불을 덮어둔 뒤 달아났다”고 진술했다.

가해자 중 1명이 어머니와 통화하다가 이 같은 사실을 알렸고, 어머니의 신고와 설득으로 모두 자수했다.

경찰은 A 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부검을 할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