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군 ‘마을별 찾아가는 현장 영농기술교육’ 호응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7월30일 07시53분  
군위군은 PLS(농약 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농업인의 영농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3일부터 8월 1일까지 ‘마을별 현장 영농기술 교육’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위군은 PLS(농약 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농업인의 영농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3일부터 8월 1일까지 ‘마을별 현장 영농기술 교육’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농업인 500명을 대상으로 각 읍면의 마을별 순회 교육을 하고 있으며 농업 현장 경험과 전문지식이 풍부한 작목별 전문지도사가 강사로 나서 농업인들이 자주 왕래하는 마을회관에서 좌담회식으로 추진된다.

이번 교육은 2019년부터 전면 시행되는 PLS(농약 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를 중심으로 영농현장의 시급한 당면과제를 해결하고 각종 작물의 생육단계별 적합한 핵심기술 교육으로 영농현장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효율적이고 생동감 있게 진행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박성기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여름철 현장 영농기술교육을 통해 농업인들이 겪고 있는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능동적인 소통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도록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수요에 부합하는 다양한 영농교육을 추진하여 군위 농업 발전과 농업인의 소득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