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스코, 정전 대비 설비점검 '이상 무'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06일 21시08분  
포스코 포항제철소 직원이 정전에 대비해 현장 설비를 점검하는 모습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최근 연이은 폭염으로 전력 수요가 폭증함에 따라 8월 한 달을 ‘정전(停電) 대비 설비 점검 기간으로 정하고 각 공장별로 시행에 들어갔다.

이번 설비 점검은 여름철 과부하로 전력 수급에 차질이 생겨 발생할 수 있는 정전 가능성을 고려해 변압기와 전선 등 각종 전력 설비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정전 발생시 설비 비상운전 대책을 마련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각 공장별 공장장과 정비섹션 리더가 주관해 무정전전원장치(UPS) 등 비상전원 장치류의 배터리 전압과 전해액 상태, 충전 전압 적정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비상발전기의 냉각 및 윤활계통 순환상태등 각종 테스트도 함께 실시중이다.

아울러 갑작스런 정전 상황을 가정해 설비 비상운전 훈련도 실시하고 있다.

각 공장별로 중요설비에 대한 비상 정지와 복귀 등을 시나리오에 따라 운전하고 해결방안을 철저히 확인하는 한편 고열 작업장의 열차단 및 냉풍 설비에 대한 점검도 병행중이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계절·시기를 고려해매월 취약설비 및 위험요인을 고려한 ‘설비 테마점검’을 실시해오고 있다”며 “공장별 자체 점검 결과에 따라 미흡한 사항은 즉시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비상상황 발생시 신속한 복구로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