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신평동 창고 화재…가상화폐 채굴기 1000대 잿더미

경찰·소방 당국, 원인 파악 나서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8월24일 17시15분  
24일 새벽 4시 18분께 대구 동구 신평동 한 창고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해 연기가 치솟고 있다.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24일 새벽 4시 18분께 대구 동구 신평동 한 창고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해 경찰과 소방 당국이 원인 파악에 나섰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화재가 발생한 건물은 전체면적 350㎡ 규모로 모두 소실됐다.

창고 안에 있던 가상화폐 채굴 기기 1000여 대와 기기 밑에 깔렸던 카펫 50여 장도 불에 탔다.

화재 당시 소방차 20여 대와 소방관 50여 명이 투입돼 화재 발생 1시간 40여 분만에 진화를 마쳤다.

다행히 화재가 발생한 건물에는 사람이 없던 것으로 파악,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 관계자는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며 “경찰과 함께 합동 감식을 진행 중이다”고 설명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용 기자

    • 전재용 기자
  •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