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 경북도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우수기관상'

이정숙 농식품산업팀장, 농·특산물 수출확대 공로 '도지사 표창'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3일 07시39분  
지난달 31일 ‘경상북도 2018년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김진근 포항시 농업기술센터장(오른쪽)이 이철우 경북도지사에게 상장과 꽃다발을 받고 있다.
포항시가 지난달 31일 ‘경상북도 2018년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결과 수출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장려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은 시장·군수, 유관기관 단체장, 수출 유공자 및 수출업체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동시 소재 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됐다.

농식품 수출평가는 각 지자체별 특성에 맞는 수출시책수립과 추진실적에 대한 종합 평가로 수출촉진 시책, 수출실적, 수출신장률, 수출 전문업체 육성, 해외시장 개척, 수출마케팅 등 9개 분야로 진행됐다. 포항시는 특히 해외시장 개척활동과 기반조성 노력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이후 농식품 해외수출시장 개척에 더욱 탄력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 시는 수출업체 현황 홍보용 책자를 배부하고 꽃젓갈, 윤선애선인장 등 5개 업체를 해외 신규시장 개척을 위한 바이어 상담회에 참석시켰으며 농특산품 홍보 판촉전을 벌이며 농수산물 수출 실적 향상을 위해 힘썼다.

포항시는 세계적인 경기침체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난해 수출실적 300만 달러를 상회해 전년대비 25%의 수출실적을 신장시켰으며 미국, 캐나다 등 직판매장 운영에 이어 태국, 베트남, 대만, 홍콩 등 신규 시장개척, 제품 안전성강화, 수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체결 등 적극적인 수출시책을 추진해 왔다.

또한, 수출 촉진을 위해 연초 수출종합계획을 수립한 뒤 주기적으로 수출가능이 높은 업체를 관리하며 수출가능성이 있는 농특산물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와 공격적인 해외시장 개척으로 마케팅을 펼쳤다.

해외시장 맞춤형 수출업무 추진한 포항시는 쌀과 장류를 비롯한 전통식품, 건강기능성 음료, 요리양념수, 명이절임식품 등을 미국과 캐나다, 일본등지로 수출하게 됐으며 상옥토마토 80톤을 홍콩, 대만, 말레이시아로 수출하는 등 농식품 수출 선진 도시로의 발돋움을 했다.

김진근 포항시 농업기술센터장은 “FTA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수출 여건이 어려워지고 있는 가운데 행정과 지역 생산·가공업체, 수출유관기관 등이 함께 힘을 모아 이뤄낸 성과”라며“수출 인프라 확대 및 수출국 다변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경상북도 2018년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장려상을 받았다. 왼쪽 두번째 김진근 농업기술센터장, 세번째 경북도지사 표창을 받은 이정숙 농식품산업팀장.
한편, 포항 농·특산물 수출확대에 기여한 공로로 이정숙 포항시 농식품산업팀장이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