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의회 "유발지진 원인 규명 촉구"…대정부 결의문 채택

"내부 보고서 작성 의도 밝히고 시민에게 진심 어린 사과해야"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06일 17시38분  
포항시의회가 ‘지열발전과 11.15 포항 유발지진의 원인규명 및 피해보상 촉구 대정부 결의문’을 채택했다.
11.15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소와의 연관관계에 대한 정부조사단 조사가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포항시의회가 ‘지열발전과 11.15 포항 유발지진의 원인규명 및 피해보상 촉구 대정부 결의문’을 채택했다.

포항시의회는 6일 제253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백강훈 건설도시위원장이 대표발의한 ‘지열발전과 11.15 포항 유발지진의 원인규명 및 피해보상 촉구 대정부 결의문’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이날 대정부 결의문은 최근 지진과 지열발전간 연관성 조사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4월 ‘포항지열발전 관련 국가배상에 대한 법률자문보고’라는 제목의 내부 보고서를 작성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분노하는 52만 시민들의 목소리를 전한고, 정부 차원의 강력한 보상촉구와 대책 수립을 강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결의문에는 △산업통상자원부가‘포항지열발전 관련 국가배상에 대한 법률 자문보고’라는 내부문건을 작성한 의도가 무엇인지를 분명히 밝히고, 포항 시민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할 것 △11.15 지진이 지열발전에 의한 유발 지진임을 명백히 밝히고 은폐한 관계자에게 책임을 물을 것 △정부 정밀조사단의 조사 내용 관련 모든 자료를 공개하고, 정부 조사단에 주민대표를 포함한 지역 전문가를 참여시킬 것 △직·간접 피해를 입은 시민에게 정부차원의 충분한 보상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 수립과 확실한 국비 지원을 촉구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서재원 의장은“이날 채택된 결의문을 국무총리와 행정안전부장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국토교통부장관 등 관련 정부부처 및 기관장에게 전달하고, 결의문 내용이 조속히 수렴될 수 있도록 의회차원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